본문 바로가기

기관투자자, 트러스톤 행동주의 펀드에 왜 결집했나

작성일 2022.05.25  /  조회수 314

기관투자자, 트러스톤 행동주의 펀드에 왜 결집했나

 

2022.5.25

 

[더벨] 허인혜 기자

 

기사내용 요약

 

트러스톤자산운용이 설정한 행동주의 펀드에 기관투자자들이 몰리게 된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2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트러스톤자산운용은 최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행동주의 펀드 레이징에 나서고 있다. ‘트러스톤ESG밸류크리에이션2호’로 전체 펀드 규모는 1000억원으로 전망된다. 연기금과 공제회 등이 투자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2호 펀드는 태광산업과 BYC 외에 다른 기업에 투자할 계획이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이 세일즈에 나선 기관투자자들도 트러스톤자산운용의 투자 취지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트러스톤자산운용 관계자는 “아직까지 투자 포트폴리오를 확정하지 않았지만 펀더멘털이 튼튼하면서 지배구조 개선 여지가 많은 기업을 선별할 계획”이라며 “향후 출자자들을 대상으로 보고서를 통해 투자 기업과 전략 등을 공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사를 보시려면 아래 URL주소를 클릭해 주세요.

 

http://www.thebell.co.kr/free/content/ArticleView.asp?key=202205241445176920105763&svccode=00&page=1&sort=thebell_check_time

이전 글

트러스톤도 OCIO 진출 "DB 적립금 시장 열린다"

다음 글

트러스톤, 기관 투자자들 대상 '행동주의 펀드 2탄' 결성 추진


CLOSE
CLOSE MENU